• George Lundqvist ha publicado una actualización hace 7 meses, 1 semana

    손흥민(28·토트넘)이 한 달 넘게 이어지던 득점 침묵을 깨뜨리고 2020년 첫 골을 기록했다. 앞서 조제 무리뉴 토트넘 감독이 "그의 골은 노리치 시티전에서 나올 것"이라며 굳건한 신뢰를 드러냈는데, 그의 예언이 현실화된 것이다.

    손흥민은 2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노리치시티와의 2019-2020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24라운드 홈 경기에서 1-1로 맞선 후반 34분 헤딩으로 팀의 두 번째 골에 성공했다.

    이는 지난해 12월 8일 번리와의 EPL 16라운드에서 70m 넘는 드리블로 만들어 낸 ‘원더골’ 이후 처음 터진 손흥민의 골이다. 이후 손흥민은 EPL,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등 자신이 출전한 7경기에서 골을 추가하지 못하며 애를 태웠다. 이날 골 성공으로 손흥민의 시즌 득점은 11골(EPL 6골·UCL 5골)로 늘었다.

    토트넘은 전반 38분 델리 알리가 터뜨린 선제골과 손흥민의 활약을 앞세워 2-1로 승리했다.
    토토사이트 최근 EPL에서 이어지던 4경기 무승(2무 2패)의 사슬을 끊었다. 승점 34를 기록한 토트넘은 리그 6위로 올라섰다.

    네이버블로그 공유

    기사 URL공유

    입력 2020.01.23 06:49

    손흥민(28·토트넘)이 한 달 넘게 이어지던 득점 침묵을 깨뜨리고 2020년 첫 골을 기록했다. 앞서 조제 무리뉴 토트넘 감독이 "그의 골은 노리치 시티전에서 나올 것"이라며 굳건한 신뢰를 드러냈는데, 그의 예언이 현실화된 것이다.

    손흥민은 2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노리치시티와의 2019-2020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24라운드 홈 경기에서 1-1로 맞선 후반 34분 헤딩으로 팀의 두 번째 골에 성공했다.

    이는 지난해 12월 8일 번리와의 EPL 16라운드에서 70m 넘는 드리블로 만들어 낸 ‘원더골’ 이후 처음 터진 손흥민의 골이다. 먹튀검증 손흥민은 EPL,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등 자신이 출전한 7경기에서 골을 추가하지 못하며 애를 태웠다. 이날 골 성공으로 손흥민의 시즌 득점은 11골(EPL 6골·UCL 5골)로 늘었다.

    토트넘은 전반 38분 델리 알리가 터뜨린 선제골과 손흥민의 활약을 앞세워 2-1로 승리했다. 이로써 최근 EPL에서 이어지던 4경기 무승(2무 2패)의 사슬을 끊었다. 승점 34를 기록한 토트넘은 리그 6위로 올라섰다.

    이날 손흥민은 ‘침묵’에서 완전히 탈출했다. 전반 38분 페널티 지역 오른쪽에서 손흥민은 세르주 오리에에게 공을 흘려줬고, 오리에는 이를 낮은 크로스로 연결, 알리가 골대 앞에서 밀어넣어 선제골을 기록했다.

    후반 34분, 오른쪽 측면에서 오리에-지오바니 로 셀소로 연결된 공을 알리가 슈팅한 것이 상대 선수를 맞고 크게 굴절되며 위로 떴다. 골 지역 왼쪽의 손흥민이 이를 머리로 밀어 넣어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토토사이트먹튀검증손흥민은 무리뉴 감독의 신뢰에 실력으로 화답했다. 안전놀이터 무리뉴 감독은 전날 인터뷰를 통해 "골을 넣을 때는 환상적이지만, 못 넣을 때는 팀에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는 선수들이 있다"면서 "그러나 손흥민은 골 외에도 많은 걸 주는 선수이기에 득점하지 못해도 나는 아무런 걱정을 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어 "손흥민은 언젠가 다시 골을 터뜨릴 것이고, 나는 그 시점이 내일 노리치시티전이 될 것이라고 믿는다"고 덧붙였다.